닫기
인터넷 실시간 방송교회밴드

설교 및 강해

설교 및 강해

주일설교

예배안내

11:00~12:30주일예배

10:00~10:40주일오전성경공부

14:00~15:15주일오후성경공부

11:00~12:30주일 중/고등부 예배

19:30~21:00수요예배

주일설교

2018.01.20 07:23

마음의 허리를 동이자.

조회 수 212 추천 수 0 댓글 0
Extra Form
성경본문 벧전 1:13
설교자 김영균 목사
설교일 2018 01 21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2018.01.20 07:23

마음의 허리를 동이자.

 

본문 : 벧전 1:13

 

이 구원은 그리스도의 고난과 영광을 통하여 성취되었으며(벧전1:11) 성령으로 말미암아 우리에게 적용되었습니다.(벧전1:12) 그러므로(벧전1:13) 이제 그리스도인은 마음의 허리를 동이고 정신을 차리고 은혜 가운데 소망을 갖고 살아갑니다. 그러나 시간이 지나고 우리의 마음이 느슨해지면서 우리의 신앙생활은 열정이 식어버립니다. 우리는 오늘 본문 말씀을 통해 자주 마음을 다잡고 새로운 출발을 해야합니다. (벧엘로 올라가 새로운 출발을 하는 야곱을 기억하십시오.)

 

오늘 우리는 주님께서 왜(why) 우리 그리스도인들에게 마음의 허리를 동이라 명하시는지 그 이유를 살펴보고 새롭게 출발해 보고자 합니다.

 

1. 옛 생활에서 떠나야 하기 때문

① 출 12:11   ② 왕하 4:29, 9:1

 

2. 진리를 전파해야 하기 때문

① 왕상 18:46   ② 렘 1:17

 

3. 주님의 돌아오심을 예비해야 하기 때문

① 눅 12:35   ② 벧전 1:13

 

4. 겸손히 섬겨야 하기 때문

① 요 13:4   ② 눅 17:8

 

5. 마귀를 대적해야 하기 때문

① 엡 6:10-14   ② 나훔 2:1

 

이 땅에서의 삶을 마치고 주님 앞에서 심판 받을 때도 우리는 마음의 허리를 동이게 될 것입니다.(욥 38:3, 40:7)

 

 


알리는 말씀

1. 오늘부터 셋째주 특송은 JOY팀이 합니다.

 

찬송1: 170

찬송2: 320

찬송3: 1060

 

 

읽어보세요

믿는 자에게 있어서 광야는 하나님의 학교이다. 거기서 그는 자신의 무가치함과 약함을 경험적으로 배우며, 현존하시는 하나님의 은혜와 능력을 경험한다. 그는 이제 이론으로 뿐만 아니라 고통스런 체험으로 자신의 육신 안에 아무 선한 것이 거하지 않음을 알게된다. 그것은 그 자신의 진정한 본성을 보여주는 기회이다.

?

List of Articles
순번 설교일 설교 제목 성경본문 설교자 영상보기 영상다운 음성다운
공지 접속불가 설교는 유튜브이용 접속장애문의 0505-525-3538 입력하지마세요
970 2018 06 03 주의 만찬의 의미 고전 11:23-26 김영균 목사
969 2018 05 27 하나님의 모든 가족 시 45 김영균 목사
968 2018 05 20 주님의 갈망 요 12:1-11 김영균 목사
967 2018 05 13 신약교회의 탄생과 성장(선교사역... 행 11:19-30 김영균 목사
966 2018 05 06 교회와 국가 마 22:21 김영균 목사
965 2018 04 29 주의 기쁨을 위하여(나의 존재 목적) 계 4:11 김영균 목사
964 2018 04 22 바울이 본 4가지 환상 딤전 1:12-17 김영균 목사
963 2018 04 15 요한 3서, 그리스도인의 교회생활 요한3서 김영균 목사
962 2018 04 08 구원받은 성도에서 그리스도인으로 행11:25~26 김영균 목사
961 2018 04 01 부활 요 11:25,26 김영균 목사
960 2018 03 25 하나님 사랑, 이웃사랑 눅10 :25~42 윤지원 형제
959 2018 03 18 제자들을 위한 주님의 기도 요17:6~19 김영균 목사
958 2018 03 11 참된 믿음에서 벗어나 버린 “어떤... 딤전 1:18-20  김영균 목사
957 2018 03 04 예수님의 이름과 칭호(27) 느 9:5 김영균 목사
956 2018 02 25 Well-dying(웰 다잉) “잘 죽어보세” 히 9:27 김영균 목사
955 2018 02 18 완전함의 모습들 히 6:1 김영균 목사
954 2018 02 11 누룩 없는 명절을 지키자 고전 5:6-8 김영균 목사
953 2018 02 04 예수님의 이름과 칭호(26) 요 14;6 김영균 목사
952 2018 01 28 진정한 신앙생활 요 17:3 김영균 목사
» 2018 01 21 마음의 허리를 동이자. 벧전 1:13 김영균 목사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50 Next
/ 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