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인터넷 실시간 방송교회밴드

설교 및 강해

설교 및 강해

주일설교

예배안내

11:00~12:30주일예배

10:00~10:40주일오전성경공부

14:00~15:15주일오후성경공부

11:00~12:30주일 중/고등부 예배

19:30~21:00수요예배

주일설교

2018.05.05 07:36

교회와 국가

조회 수 266 추천 수 0 댓글 0
Extra Form
성경본문 마 22:21
설교자 김영균 목사
설교일 2018 05 06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2018.05.05 07:36

2018. 5.6 주의 만찬예배

 

교회와 국가(하나님의 왕국과 하늘의 왕국)

본문: 마 22:21

 

 최근 국내 정치의 혼란과 급변으로 교회의 정치참여 논쟁이 가중되고 심지어 불신자를 데려다가 교회에서 시국 강연을 하는 지경에 이르렀습니다. 하나님의 말씀을 최종권위로 삼는 우리 그리스도인들은 성경에 근거해서 확고한 믿음으로 혼란에 빠지지 않도록 해야 합니다. 성령은 교회와 국가에 대해 다음과 같이 말씀합니다.

 

1. 카이사르의 것들(국가)과 하나님의 것들(church)은 구분되어야 한다.(마 22:21)

 

2. 교회는 영적 권위를 위임받았다. 세속권위는 국가에 위임되었다.(롬 14:17)

 

3. 모든 혼은 국가권위에 복종해야 한다(롬 13:1,2)(벧전 2:13-17)

 

4. 교회는 왕들과 권위를 가진 모든 사람을 위해 기도해야 한다(딤전 2:1-3)

 

5. 국가가 하나님의 뜻에 어긋나는 것을 강요하는 경우 저항할 수 있다.(출 1:15-22, 단 3:13-18, 행 4:18-20)

 

올바른 정치는(하늘의 왕국) 주님이 오셔서 실현하실 것입니다.(계 11:15)

 

찬송1: 203

찬송2: 472

만찬찬송:285/325

찬송3: 1027

 

알리는 말씀

-오늘은 주의 만찬예배입니다. 만12 세이상 구원받은 성도 참여 가능합니다.

 

읽어보세요

 고난의 풀무불을 거치는 과정이야말로 하나님을 추상적으로 아는 수준을 넘어 인격적인 만남으로 이끄는 주요한 통로다.

-고통에 당하다, 팀켈러, 두란노

 

 

?

List of Articles
순번 설교일 설교 제목 성경본문 설교자 영상보기 영상다운 음성다운
공지 접속불가 설교는 유튜브이용 접속장애문의 0505-525-3538 입력하지마세요
974 2018 07 01 창세전의 그리스도 요 17:24 김영균 목사
973 2018 06 24 신실한 말씀들 롬 10:8 김영균 목사
972 2018 06 17 하나님의 해결책 계 21:1-8 김영균 목사
971 2018 06 10 그러므로 롬 12:1 김영균 목사
970 2018 06 03 주의 만찬의 의미 고전 11:23-26 김영균 목사
969 2018 05 27 하나님의 모든 가족 시 45 김영균 목사
968 2018 05 20 주님의 갈망 요 12:1-11 김영균 목사
967 2018 05 13 신약교회의 탄생과 성장(선교사역... 행 11:19-30 김영균 목사
» 2018 05 06 교회와 국가 마 22:21 김영균 목사
965 2018 04 29 주의 기쁨을 위하여(나의 존재 목적) 계 4:11 김영균 목사
964 2018 04 22 바울이 본 4가지 환상 딤전 1:12-17 김영균 목사
963 2018 04 15 요한 3서, 그리스도인의 교회생활 요한3서 김영균 목사
962 2018 04 08 구원받은 성도에서 그리스도인으로 행11:25~26 김영균 목사
961 2018 04 01 부활 요 11:25,26 김영균 목사
960 2018 03 25 하나님 사랑, 이웃사랑 눅10 :25~42 윤지원 형제
959 2018 03 18 제자들을 위한 주님의 기도 요17:6~19 김영균 목사
958 2018 03 11 참된 믿음에서 벗어나 버린 “어떤... 딤전 1:18-20  김영균 목사
957 2018 03 04 예수님의 이름과 칭호(27) 느 9:5 김영균 목사
956 2018 02 25 Well-dying(웰 다잉) “잘 죽어보세” 히 9:27 김영균 목사
955 2018 02 18 완전함의 모습들 히 6:1 김영균 목사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50 Next
/ 50